연예스타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프로듀서 타임브릿지, 감성보컬 손주희와 '그대가 불어와' 발표
 
고득용 기자 기사입력  2018/01/09 [17:13]

프로듀서 ‘타임브릿지’는 오랜 시간 진지한 고민 끝에 [기억의 숲]이라는 곡을 썼을 때의 첫 느낌을 최대한 살리고자 원제였던 [그대가 불어와]로 여성보컬을 통해 새롭게 표현하였다.

 

 

[그대가 불어와]는 에피톤프로젝트 [미움]과 [회전목마]로 많은 사랑을 받았던 실력파 보컬 ‘손주희’를 통해 사랑하는 사람을 향한 그리움이 좀 더 애절하고 아련하게 그려졌다.

 

피아노와 스트링 편곡이었던 [기억의 숲]과는 달리 [그대가 불어와]는 피아노 건반과 ‘손주희’만의 보이스만으로 이루어졌음에도 불구하고 ‘손주희’ 특유의 애절하고 감미로운 목소리와 피아니스트 '파랑망또'의 감성적인 피아노선율이 어우러져 마음 깊이 스며드는 애잔한 그리움이 잘 표현될 수 있었다.

 

또한 감각적인 사진으로 유명한 헨리스가든의 제주스냅 헨리 작가(이헌우 대표)와 캘리그래퍼 ‘정민규’가 함께 앨범 자켓 디자인에 참여하여 작품의 완성도를 높였다.

 

사진 카페를 운영하고 있으며,
각종 행사와 전시장 촬영을 주로 한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1/09 [17:13]  최종편집: ⓒ 모르니까타임즈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2018 서울오토살롱 '시선강탈 레이싱모델 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