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모델 민채윤 영암f1듀애슬론대회 완주
 
문대하 기자 기사입력  2023/11/29 [20:07]

2023 영암F1듀애슬론 대회가 11월 25일과 26일 양일간 영암 F1 국제자동차경주장에서 열렸다.

▲ 민채윤이 자전거 걍주를 하고 있다.(사진:문대하)     © 문대하 기자

▲ 메달을 들고 완주의 기쁨을 누리고 있다.(사진:문대하)     © 문대하 기자


듀애슬론 대회는 영암 F1경기장 서킷을 활용해 철인3종경기 중 마라톤과 자전거 경주를 벌이는 스포츠다.

대회에는 500여 명의 철인협회 동호회원들이, 남자·여자 'TTT', 혼성 'ITT', 'Main Class' 3개 종목에 참여했다.

듀애슬론 대회에 레이싱모델 민채윤이 첫 출전을 했다.

민채윤은 11월 25일에 개인전만 출전했고, 11월 26일에는 마라톤과 자전거 경주에 참여했다.

 

11월 26일 경기는 영암 F1서킷 주경기장을 1바퀴 돌고, 자전거 경주를 7바퀴를 돌고, 최종적으로 서킷을 3바퀴도는 철인경기다.

민채윤은 1바퀴 마라톤을 끝내고, 자전거 경주 7바퀴를 돌고, 3바퀴를 달리는 경주에서 물을 마시는법을 잘 몰라서 고생했자만, 완주를 했다.

민채윤은 지친 와중에서 완주를 한 자기지산이 자랑스럽고 밝혔다.

총 70km를 도는 레이스로 완주자들에게는 완주한 기념으로 메달을 증정하는데, 민채윤은 메딜을 받고 내년에도 도전을 해보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2024년에도 영암F1주경기장에서 상반기와 후반기로 나눠서 개최할 예정이다.

 

모든 일에 충실하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3/11/29 [20:07]  최종편집: ⓒ 모르니까타임즈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플랫폼 특성을 분석하면... 미래 비즈니스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