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타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레전드 작곡가 안치행 & 국악가수 권미희 이색 듀엣, 3일 ‘하늘도 소도 웃는다’ 신곡 발표
 
윤상진 기자 기사입력  2024/04/03 [19:34]

▲ 레전드 작곡가 안치행과 국악가수 권미희가 듀엣으로 노래하는 ‘하늘도 소도 웃는다’ 신곡 디지털 음원이 3일 공개됐다.     © 윤상진 기자

 

레전드 작곡가 안치행과 국악가수 권미희가 듀엣으로 노래하는 ‘하늘도 소도 웃는다’ 신곡 디지털 음원이 3일 공개됐다.

 

82세 안치행과 34세 권미희의 48년 차이 기네스북급 혼성 듀엣 결성이다.

 

안치행 작곡의 ‘하늘도 소도 웃는다’는 요즘 ‘가짜뉴스’, 내로남불’ 사회상을 신랄하게 풍자한 노래다. BPM 150의 빠른 템포 하드록이 강렬한 임팩트를 더한다.

 

연륜이 묻어나는 안치행의 중저음과 상큼한 권미희의 목소리가 묘한 울림을 던진다.

 

안치행은 수많은 히트곡을 작곡한 가요계 거장으로, 지난 2004년 자작곡 ‘힙합 반야심경’을 직접 노래한 바 있다. 70년대 영사운드 그룹의 리더이자 기타리스트 출신으로 가수 이상가는 가창력 소유자이기도 하다.

 

안치행의 애제자 가수 권미희는 9살때부터 김추자 명창에게 판소리,남도민요를 사사받았고, 지난 2010년 ‘천상의 소리꾼’으로 데뷔, 정규앨범 6장, 디지털 싱글 4장을 발표한 재야의 실력파 크로스오버 가수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4/04/03 [19:34]  최종편집: ⓒ 모르니까타임즈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플랫폼 특성을 분석하면... 미래 비즈니스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