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 > 사회/문화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네마프2015, 인도네시아 비디오아트 특별전 열려
 
임해숙 기자 기사입력  2015/07/31 [09:13]

오는 8월 6일부터 14일까지 진행되는 국내 유일의 전시와 영화를 아우르는 탈장르 뉴미디어아트 영상축제인 ‘제15회 서울국제뉴미디어페스티벌’(www.nemaf.net, 네마프 2015)에서 평소 접하기 힘들었던 ‘인도네시아 비디오아트 특별전’이 개최된다.

 

 

이번 ‘인도네시아 비디오아트 특별전’에는 자카르타를 기반으로 하는 예술가 그룹 ‘루앙루파’가 참여했다. 루앙루파는 2000년 자카르타에서 예술인들이 결성한 현대 비주얼 아트 단체다. 비영리 조직으로서 도시를 바탕으로 한 시각 예술 사상의 진보를 추구하며, 여러 전시회와 축제, 비주얼아트랩, 워크숍, 연구 그리고 온라인 저널과 잡지, 책 출판을 통해 광범위한 문화 영역에 걸쳐 활동해왔다. 인도네시아에서 체제에 대한 저항이자 사회의 거울 역할을 해온 비디오아트의 최근 10년간의 흐름을 보여주는 작품들로 선별했으며, 루앙루파의 분과인 OK비디오와의 협업으로 진행됐다.

 

‘인도네시아 비디오아트 특별전’에서는 다양한 12개의 작품을 감상할 수 있으며, 상영장소는 인디스페이스, 산울림소극장이다. 상영일정과 시간에 대한 상세정보는 네마프 홈페이지(www.nemaf.net)에서 확인할 수 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5/07/31 [09:13]  최종편집: ⓒ 모르니까타임즈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2018 서울오토살롱 '시선강탈 레이싱모델 한